In Dust

죽은 말의 뼈를 사야하는 이유

매사마골(買死馬骨)

죽은 말의 뼈를 산다는 뜻입니다.

중국 연나라가 영토의 대부분을 제나라에 빼앗기고 있을 때의 일입니다.
당시 연나라는 제나라의 침략으로 쇠퇴하였고
안으로는 사람을 구하기가 힘들었습니다.

이런 위기에 즉위한 소왕은 재상 ‘곽외‘에게
현인을 모으는 방법을 문의했습니다.

곽외는 아래와 같은 이야기를 들려주었습니다.

옛날에 어느 왕이 천금을 가지고 천리마를 구하려 했으나 3년이 지나도 얻지 못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잡일을 맡아보는 신하가 천리마를 구해 오겠다고 자청하므로 왕은 그에게 천금을 주고 그 일을 맡겼습니다.
그는 석 달 뒤에 천리마가 있는 곳을 알고 달려갔으나 애석하게도 그 말은 그가 도착하기 며칠 전에 죽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 신하가 죽은 말의 뼈를 오백 금이나 주고 사 오자 왕은 진노하여 크게 꾸짖었습니다.
“과인이 원하는 것은 산 철리마야.
누가 죽은 말뼈에 오백 금을 버리라고 했느냐.”
그러자 신하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이제 세상 사람들이 천리마라면 그 뼈조차 거금으로 산다는 것을 안 만큼 머지않아 반드시 천리마를 끌고 올 것입니다.”
과연 그의 말대로 1년이 안 되어 천리마가 세 필이나 모였다고 합니다.
진정으로 현재를 구하신다면 먼저 나부터 스승의 예를 받도록 하십시오.
나같은 자도 후대를 받는 다면 나보다 어진 이가 천리 길도 멀다하고 스스로 모여들 것입니다.

소왕은 황금대라는 궁전을 짓고 곽외를 스승으로 예우했습니다.

이 일이 여러 제국에 알려지자 천하의 현재가 연나라로 모여들었습니다.

조나라의 명장 악의, 음양설의 비조인 추연, 대 정치가 극신 등
이들의 보필을 받은 소왕은 제나라에게 승리하게 되었습니다.

 

 

 

자료출처: ttimes.co.kr/view.html?no=2017032013527710693

Comments are closed.